윤희숙 (국힘), 정세균 (민주) 사퇴를 보며. 辭退 (사퇴)가 죽을 사(死)가 아니라는 것. 윤희숙 사직 찬성 188표 중, 국힘 100표, 나머지 88표.

한국정치/민주당 2021. 9. 13. 16:28
반응형

사퇴할 수 있는 사람은 얼마나 복이 많은가? 세상에는 사퇴할 '선택지'도 없는 사람들이 대부분이니까. 
辭退 (사퇴)가 죽을 사(死)가 아니라는 것을 다시 발견했다. 지금까지 왜 ‘사퇴’를 ‘죽을 사’로 알았는지, 또 헷갈렸다. 사 (辭)가 사전할 때 ‘말씀 사’ 뜻으로 많이 쓰이지만, ‘거절하여 불응하다’는 뜻도 있어, 사직,사절,사퇴로도 쓰인다고 한다. 그러니까 사퇴란 ‘뭔가를 거절하는 행위’이다. 
사퇴란 ‘뭔가를 거절해 뒤로 물러나다’는 뜻이다. 
코로나 시대에 뭔가를 사퇴할 수 있다는 게 얼마나 복받은 일인가? 배고프고 허기진 사람들에게는. 

 

---


윤희숙 의원 사직 안건. 재석 의원 223명 중 찬성 188명, 반대 23명, 기권 12명으로 가결.

188 찬성표 중, 국민의힘을 제외한 찬성표는 88표. 

100표는 국민의힘. 

 

 

 

 

 

 

참고 기사.

 

윤희숙 의원 사퇴안, 국회 본회의 통과…찬성 188표·반대 23표
유설희·김상범 기자입력 : 2021.09.13 14:36 


부친의 농지법 위반 의혹으로 의원직 사퇴 의사를 밝힌 윤희숙 국민의힘 의원의 사직안이 13일 국회 본회의를 통과했다. 부동산 문제로 의원직 사직안이 처리된 건 처음이다. 부동산 투기 의혹으로 탈당 권유를 받은 여야 의원들에게도 부담으로 작용할 것으로 보인다.


여야는 이날 국회 본회의에서 윤 의원의 사직 안건을 재석 의원 223명 중 찬성 188명, 반대 23명, 기권 12명으로 가결했다.


표결에 앞서 국민의힘은 윤 의원의 사직 안건에 대해 의원 전원이 찬성 표결하는 방안을 당론으로 확정했다. 

 

김기현 원내대표는 “여러 차례 말렸지만 워낙 의지가 확고해서 존중하기로 했다”며 “의원들에게 의견을 물었는데 전원 (사직안에) 당론으로 찬성하기로 결정했다”고 말했다.


더불어민주당은 윤 의원 사퇴 찬반을 당론으로 정하지 않고 의원 개개인의 의사에 맡겼다. 고용진 수석대변인은 이날 최고위원회의 직후 기자들과 만나 “당내에 각자 의견 차이는 있겠지만 의원들 각자의 판단으로 처리하게 될 것”이라고 말했다.


앞서 민주당은 윤 의원의 사직안을 처리하는 데에는 부담을 느껴왔다. 

 

민주당 역시 투기 의혹을 받고 탈당을 거부하고 있는 의원들이 있어 ‘역공’을 당할 수 있기 때문이다. 

 

투표 결과 국민의힘을 제외한 찬성표가 80여 표에 달했던 만큼 민주당 내에서도 상당수 찬성표가 나온 것으로 확인됐다.

 


이날 사직 안건 표결에 앞서 신상 발언을 청한 윤 의원은 “지역구민에 대한 무책임이란 지적은 백번 타당하다”며 “가족의 일로 임기 중반 사퇴를 청하는 데에 다시 한 번 깊이 사죄드린다”고 말했다. 그는 “저는 문재인 정부의 부동산 정책 실패와 내로남불 행태에 대해 누구보다 날카로운 비판을 해왔다”며 “이번 친정아버님의 농지법 위반 의혹은 최종적으로 법적 유죄인지와 관계없이 제가 공인으로서 책임져야 할 부분”이라고 말했다. 이어 “제가 직면한 문제는 부동산 정책에 대해 공인으로서 쏘아올린 화살이 제 가족에게 행할 때 제가 어떻게 행동해야 하는지다. 화살의 의미를 못 본 척하는 건 제 자신의 본질을 부정하는 것과 같다”며 “저는 의원직 사퇴라는 제가 생각할 수 있는 가장 무거운 도의적 책임을 짐으로써 가장 무거운 방식으로 그 화살의 의미를 살리는 길을 택했다”고 말했다.
앞서 윤 의원은 국민권익위원회 전수조사에서 부친이 2016년 세종지에 농지를 매입했지만 실제로는 경작을 하지 않았다는 의혹을 받자 지난달 25일 의원직 사퇴를 선언하고 사직서를 냈다. 윤 의원이 의원직을 상실하면서 국민의힘 의석수는 104석으로 줄었다.
전주혜 국민의힘 원내대변인은 이날 표결 직후 논평을 내고 “윤 의원의 진정성이 우리 정치의 모습을 다시금 돌아볼 수 있는 계기가 되길 바란다”고 했다. 한준호 민주당 원내대변인은 “부동산 투기 의혹에 대해 윤 의원 스스로가 선택한 사퇴이기도 하지만, 도의적으로 의원이 갖는 권한을 내려놓고 철저한 수사를 받는 것이 더 적합할 것”이라며 “윤 의원은 수사에 적극 협조하기를 바란다”고 했다.



원문보기:
https://www.khan.co.kr/politics/assembly/article/202109131436001#csidxb1c1a286a2069d592436621c47f727a 

반응형

'한국정치 > 민주당' 카테고리의 다른 글

검찰 개혁의 방향. - 1년간 허송세월한 민주당과 문재인 정부의 오류, 조국 교수의 판단 착오 문제점, 윤석열 축출한 전투에는 승리해도 전쟁에는 진다.  (0) 2021.10.11
50.29% 이재명 민주당 대선 후보 선출. - 이재명과 민주당 86세대는 지록위마(指鹿爲馬)중단하라. 민주당 86세대와 진보정당(정의당)의 과제  (0) 2021.10.10
윤희숙 (국힘), 정세균 (민주) 사퇴를 보며. 辭退 (사퇴)가 죽을 사(死)가 아니라는 것. 윤희숙 사직 찬성 188표 중, 국힘 100표, 나머지 88표.  (0) 2021.09.13
민간 싱크탱크 여시재 부원장, 이종인 총리 공보실장 사의 이유, 재산 160억 누락.  (0) 2021.09.03
GSGG (김승원 민주당 의원) 뜻. 미국 조지아 주 정부 별명 (고퍼 거북이). 개새끼. Government serve general G ?  (0) 2021.09.01
조선일보 1면 뉴스, 가치가 없다. 조국 딸 부산대 성적, 김형석-정철승, 1억 차량 등  (0) 2021.09.01
[펌] 이재명 지사는 민자사업을 통해 에너지 고속도로를 건설하겠다는 계획을 철회해야 한다. 탈탄소 사회로의 전환은 공공성을 통해서 가능하다.  (0) 2021.08.31
[쟁점] 허위 조작 보도에 대해 최대 5배의 징벌적 손해 배상을 하도록 하는 언론중재법 개정안 1)고의중과실 추정 조항. 2)기사 열람 차단 청구권  (1) 2021.08.27
Trackbacks 0 : Comments 0

Write a comment