정책비교/국제정치2020. 11. 6. 23:44

nov 6. 오전 9시 30분 (동부)


바이든이 트럼프보다 5587표를 더 얻어, 트럼프를 펜실베니아 주에서 역전하고 있는 중이다. 개표율이 95%이기 때문에, 득표차가 더 벌어질 수도 있다. 


펜실베니아 주는 20개 선거인단이 배정되어 있기 때문에, 바이든은 306 선거인단을 확보할 수 있고, 트럼프 선거인단 숫자는 232 개로 축소된다. 


펜실베니아 주에서 민주당 바이든이 트럼프에 역전하고 있는 이유는, 바이든이 다음과 같은 선거구에서 막판 부재자 투표, 우편 투표에서 크게 트럼프를 이겼기 때문이다. 


피츠버그가 속한 알게니 카운티에서 58.7%, 체스터 카운티 57.5%, 델라웨어 62.6%, 몽고메리 카운티 62.5%, 그리고 압도적인 민주당 강세 지역 필라델피아에서 80.8%를 바이든이 획득했다.








참고 자료: CNN 출저


2020 미국 대선, 펜실베니아, 민주당 강세 선거구들


(피츠버그가 속한 알게니 선거구, 바이든 58.7%)








 














필라델피아 80.8% 







nov 4. 오후 10시 (동부시각) 




펜실베니아 주, 트럼프가 50.8% (320만 3530표), 바이든이 47.9% (301만 9133표)로, 약 18만표 차이로 트럼프가 앞서고 있음.




필라델피아 등 민주당 강세지역이 관건이 될 듯 하다.


필라델피아는 70% 개표율을 보이는데, 바이든이 79.4%(45만 7773표), 트럼프는 19.7% (11만 3781표)를 획득해,바이든이 34만표 차이로 앞서고 있다.




만약 민주당의 강세지역인 필라델피아, 알게니 (피츠버그 소속), 델라웨어, 체스터, 몽고메리, 센터, 도핀 선거구에서 민주당 조 바이든이 현재 18만표 격차를 줄인다면, 바이든의 역전도 가능하다.




우편 투표(mail-in ballot), 부재자 투표 (absentee ballot) 개표가 승부를 가를 것으로 보인다.








자료 출처: CNN 




2016년 미국 대선, 펜실베니아 




힐러리 클린턴(민주당)이 2,926,441표, 트럼프가 2,970,733표를 획득해,  4만 4292표 차이로 힐러리를 이겼다. 




Posted by NJ원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책비교/국제정치2020. 11. 6. 20:31

nov.6. 6.17 a.m 조지아 주, 

만약 조 바이든이 조지아 주에서 트럼프를 꺾으면, 16개 선거인단을 가져오게 되어, 당선을 굳힐 수 있다. 2016년에는 트럼프가 51%, 힐러리 클린턴이 45.9%를얻어 트럼프가 어렵지 않게 이긴 바 있다. 



조지아 주는 16개 선거인단이 배정되어 있다. 바이든이 1096 표 차이로, 트럼프를 역전 중임. 개표율은 99%.


바이든이 49.4%, 트럼프 49.4%.



클레이튼 Clayton 같은 카운티의 경우, 민주당 바이든이 84.9% (9만 3838표), 트럼프가 14.1% (1만 5625표)로, 민주당 강세지역임.


부재자 투표, 우편 투표 개표가 시작되자 바이든이 트럼프를 추격해 역전하고 있다. 


2016 대선 조지아 주 결과,


트럼프가 51%(208만 9104표), 힐러리 클린턴이 45.9% (187만 7963표)를 얻어, 트럼프가 좀 쉽게 힐러리를 이겼다.


클레이튼 선거구의 경우,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이 84.6% (7만 8220표)를 획득했고, 트럼프는 13.7% (1만 2645표)를 획득했다.






2016 대선 조지아 주 결과


트럼프가 51%(208만 9104표), 힐러리 클린턴이 45.9% (187만 7963표)를 얻어, 트럼프가 좀 쉽게 힐러리를 이겼다.


클레이튼 선거구의 경우, 민주당 힐러리 클린턴이 84.6% (7만 8220표)를 획득했고, 트럼프는 13.7% (1만 2645표)를 획득했다.






Nov.5. 



조지아 법원은 트럼프 선본의 체담 선거구 (Chatham) 투표 소송을 기각시켰다. 




비디오 법정 소송 절차.  트럼프 선본 변호사 조나단 크럼리 (Jonathan Crumly) 주장 요지 -> "조지아 주 법률에 따라, 합법적인 투표만 개표하고 불법 투표는 개표하지 말아라" 는 요구와 청원.




이에 대한 판사 제임스 배스 (James Bass), "증거 제출이 없어서, 그 요구를 받아들일 수 없다,  청원도 기각함"  “I’m denying the request and dismissing the petition” 




11월 5일 체담 카운티 대법원은 트럼프 선본과 조지아 공화당이 체담 카운티 개표를 중지하라고 요구한 것을 거부했다.


 


트럼프와 공화당 요구 사항, 늦게 도착한 부재자 투표는 무효라는 조지아 법률을 체담 카운티 선거관리위원회가 준수했는가 여부를 물었다.




조지아 주 법에 따르면, 선거 당일 오후 7시 이후에 도착한 투표는 무효처리된다.




공화당 선거 감시자 2명이 부재자 투표 53개에 대해 문제제기를 했으나, 7시 이후 마감 이후에 도착했다는 증거를 제시하지 않았다.


제임스 베이스 판사는 이들의 증언을 듣고 나서, 이를 기각했다.






목요일 아침, 체담 선거구에는 1만 7000 부재자 투표를 개표중이다. 한편 트럼프는 조지아에서 바이든이 추격해 올라오는 것을 막아내려고 하고 있다.




현재 조지아 주에는 6만이 넘는 부재자 투표가 개표를 기다리고 있다. 




바이든이 현재 트럼프를 1만 5천표 차이로 바짝 뒤쫓고 있다.












출처: https://bit.ly/38dJkjp




Georgia judge dismisses Trump campaign case in Chatham ballot dispute








| 25 minutes ago




By Brad Schrade - The Atlanta Journal-Constitution




Chris Joyner - The Atlanta Journal-Constitution




The Trump campaign and the Georgia GOP’s challenge to vote counting in Chatham County was rejected on Thursday by a Chatham County Superior Court judge.






The campaign had filed a petition that raised questions about whether Chatham County election officials were following Georgia law to ensure no late-arriving absentee ballots were counted. 




State law requires any ballot that arrives after 7 p.m. on Election Day to be invalidated.








A pair of Republican election watchers who had raised concerns on Wednesday about the process testified in the video-conferenced hearing. 




They both testified about concerns about the process they observed involving a stack of 53 ballots, but offered no evidence that the ballots had come in after the deadline.






After listening to testimony for more than a hour, including a details outlining the procedures the Chatham County registrar’s office uses to receive and track absentee ballots, Judge James F. Bass swiftly threw out the case.




“I’m denying the request and dismissing the petition,” he said.




As of Thursday morning, Chatham has more than 17,000 absentee ballots to count and process as President Trump was trying to hold off a surge in Georgia by former Vice President Joe Biden. 






There are more than 60,000 absentee ballots still left to count in the state. 


Biden had pulled within 15,000 votes of the president.












조지아 주,






Clayton County 클레이튼 카운티의 경우, 민주당이 84.9%, 트럼프 14.2%로 바이든이 압도적인 우세를 보이고 있다. 










Posted by NJ원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책비교/국제정치2020. 11. 6. 04:29

1. 모든 표를 개표하라 - 반 트럼프 시위대



개표 요구한 시위대, 12명 이상 체포.

미니애폴리스에서는 트럼프의 선거 결과 불복과 사회적 불의에 맞선 시위 개최, 600명 넘는 시위자들이 체포됨. 


포틀랜드에서는 시위대가 과격해지자 경찰이 최소 10명 체포했다. 


뉴욕, 시카고, LA, 휴스턴, 피츠버그, 샌 디에고 등에서도 반 트럼프 시위 열려 



2. 트럼프 지지자들 시위


한편 트럼프를 지지하는 소규모 그룹들은 애리조나 주 피닉스, 미시건 디트로이트, 펜실베니아 주 필라델피아 등에 모여 민주당 바이든이 앞서고 있거나 표를 더 많이 얻고 있는 '개표' 자체를 부정하고 나섰다.


목요일 애리조나 피닉스에서, 여나믄 트럼프 지지자들이 시청 앞에 모여 "우리 투표를 보호하라 Protect Our Vote"를 외쳤다. 이들은 수요일 밤에는 애리조나에서 바이든의 승리를 보도하는 폭스 뉴스 발표를 부인하는 시위를 벌이기도 했다.



목요일 오전, 디트로이트 시 컨벤션 센터 바깥에서, 트럼프 지지자들이 "표 도둑을 중지하라. 사기치기 마라  stop the steal, stop the cheat" 구호를 외치기도.


More than a dozen arrested as protesters demand vote count


By MARTHA BELLISLE and ADAM GELLER Associated Press Nov 5, 2020 



Police arrested dozens of people in Seattle, Minneapolis and Portland, Oregon overnight during protests demanding a tally of all votes in the US election, and smaller groups backing President Donald Trump returned to tabulation sites in closely contested states to insist counting be halted.



In Seattle, seven people were arrested. 


One person arrested for allegedly damaging property was taken to a hospital after “experiencing a medical episode,” police said in a statement early Thursday.



The protests came as the president insisted, without evidence, that there were major problems with voting and counting of ballots. Republicans filed suit in multiple states, preparing to contest election results.



In Minneapolis, police arrested more than 600 demonstrators who marched onto an interstate in Minneapolis Wednesday night protesting Trump’s threats to challenge the election results, as well as a variety of social injustices.


No force or chemicals were used to make the arrests for walking on a freeway and being a public nuisance, the Minnesota Department of Public Safety said Thursday.


In Portland, protesters smashed windows at businesses, hurled objects including fireworks at officers. Police made at least 10 arrests, according to a statement from the Multnomah County Sheriff’s Office.


Officers seized multiple firearms, ammunition, a knife, fireworks, body armor and gas masks from people who were arrested, a sheriff’s office statement said.


One of the people who was arrested had a rifle with a magazine of ammunition, fireworks, a knife and was wearing a ballistics vest, the sheriff’s office said.



Oregon Gov. Kate Brown called out the National Guard to manage the unrest in Portland, which has been a scene of regular protests for months.



"It’s important to trust the process, and the system that has ensured free and fair elections in this country through the decades, even in times of great crisis,” Brown said in a statement.



Portland protester Richard March said he came despite a heart  condition that makes him vulnerable to COVID-19.



“To cast doubt on this election has terrible consequences for our democracy,” he said. “I think we are a very polarized society now — and I’m worried about what’s going to come in the next days and weeks and months.”



In New York, hundreds of people paraded past boarded-up luxury stores on Manhattan’s Fifth Avenue, and in Chicago, demonstrators marched through downtown and along a street across the river from Trump Tower. Protesters also gathered in cities including Los Angeles, Houston, Pittsburgh and San Diego.


The protests came as smaller groups of Trump supporters gathered at vote tabulation sites in Phoenix, Detroit and Philadelphia, decrying counts that showed Democrat Joe Biden leading or gaining ground.


In Phoenix, at least two dozen Trump supporters gathered outside city hall Thursday morning, chanting “Protect Our Vote.” .


The group said they planned to return to the tabulation center, where a Wednesday night rally decried a declaration by Fox News that Biden was the winner in Arizona.


“We’re not going to let this election be stolen. Period," said Rep. Paul Gosar, an Arizona Republican and staunch Trump supporter, told the crowd Wednesday.


Observers from both major political parties were inside the election center as ballots were processed and counted, and the procedure was live-streamed online at all times.


Several sheriff's deputies blocked the entrance to the building. The vote-counting went on into the night, Maricopa County Elections Department spokeswoman Megan Gilbertson said.


“Everyone should want all the votes to be counted, whether they were mailed or cast in person,” said the statement issued by two top county officials — one a Democrat and the other a Republican. “An accurate vote takes time. ... This is evidence of democracy, not fraud.”



In Detroit, a few dozen Trump supporters gathered outside the city's convention center Thursday morning, as election workers counted absentee ballots inside. They held signs that said “stop the steal” and “stop the cheat.”



A small group of counter protesters gathered on the other side of the street, and the two sides shouted at each other. Trump’s supporters occasionally mocked those on the other side over a loud speaker.


Michigan Attorney General Dana Nessel, a Democrat, insisted Wednesday that both parties and the public had been given access to the tallying, “using a robust system of checks and balances to ensure that all ballots are counted fairly and accurately.”










































———


AP reporters Gillian Flaccus in Portland, Terry Tang in Phoenix and Claire Galofaro in Detroit contributed to this report.


Copyright 2020 The Associated Press. All rights reserved. This material may not be published, broadcast, rewritten or redistributed without permission.



Posted by NJ원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

정책비교/국제정치2020. 11. 6. 02:53


조지아 법원은 트럼프 선본의 체담 선거구 (Chatham) 투표 소송을 기각시켰다. 


비디오 법정 소송 절차.  트럼프 선본 변호사 조나단 크럼리 (Jonathan Crumly) 주장 요지 -> "조지아 주 법률에 따라, 합법적인 투표만 개표하고 불법 투표는 개표하지 말아라" 는 요구와 청원.


이에 대한 판사 제임스 배스 (James Bass), "증거 제출이 없어서, 그 요구를 받아들일 수 없다,  청원도 기각함"  “I’m denying the request and dismissing the petition” 


11월 5일 체담 카운티 대법원은 트럼프 선본과 조지아 공화당이 체담 카운티 개표를 중지하라고 요구한 것을 거부했다.

 

트럼프와 공화당 요구 사항, 늦게 도착한 부재자 투표는 무효라는 조지아 법률을 체담 카운티 선거관리위원회가 준수했는가 여부를 물었다.


조지아 주 법에 따르면, 선거 당일 오후 7시 이후에 도착한 투표는 무효처리된다.


공화당 선거 감시자 2명이 부재자 투표 53개에 대해 문제제기를 했으나, 7시 이후 마감 이후에 도착했다는 증거를 제시하지 않았다.

제임스 베이스 판사는 이들의 증언을 듣고 나서, 이를 기각했다.



목요일 아침, 체담 선거구에는 1만 7000 부재자 투표를 개표중이다. 한편 트럼프는 조지아에서 바이든이 추격해 올라오는 것을 막아내려고 하고 있다.


현재 조지아 주에는 6만이 넘는 부재자 투표가 개표를 기다리고 있다. 


바이든이 현재 트럼프를 1만 5천표 차이로 바짝 뒤쫓고 있다.





출처: https://bit.ly/38dJkjp


Georgia judge dismisses Trump campaign case in Chatham ballot dispute




| 25 minutes ago


By Brad Schrade - The Atlanta Journal-Constitution


Chris Joyner - The Atlanta Journal-Constitution


The Trump campaign and the Georgia GOP’s challenge to vote counting in Chatham County was rejected on Thursday by a Chatham County Superior Court judge.



The campaign had filed a petition that raised questions about whether Chatham County election officials were following Georgia law to ensure no late-arriving absentee ballots were counted. 


State law requires any ballot that arrives after 7 p.m. on Election Day to be invalidated.




A pair of Republican election watchers who had raised concerns on Wednesday about the process testified in the video-conferenced hearing. 


They both testified about concerns about the process they observed involving a stack of 53 ballots, but offered no evidence that the ballots had come in after the deadline.



After listening to testimony for more than a hour, including a details outlining the procedures the Chatham County registrar’s office uses to receive and track absentee ballots, Judge James F. Bass swiftly threw out the case.


“I’m denying the request and dismissing the petition,” he said.


As of Thursday morning, Chatham has more than 17,000 absentee ballots to count and process as President Trump was trying to hold off a surge in Georgia by former Vice President Joe Biden. 



There are more than 60,000 absentee ballots still left to count in the state. 

Biden had pulled within 15,000 votes of the president.





조지아 주,



Clayton County 클레이튼 카운티의 경우, 민주당이 84.9%, 트럼프 14.2%로 바이든이 압도적인 우세를 보이고 있다. 





Posted by NJ원시

댓글을 달아 주세요